백두산, 목단강, 연길 (2009. 7.) - 4


이도백하 아침풍경
-- 청소부의 자루형 쓰레기통이 특이
-- 조선족 개고기집, 식당들
-- 튀김 노점을 하는 조선족 아저씨
-- 호텔앞 좌판 시장

DSC_4308.jpg DSC_4310.jpg DSC_4311.jpg DSC_4312.jpg DSC_4315.jpg DSC_4316.jpg DSC_4317.jpg DSC_4319.jpg DSC_4320.jpg DSC_4329.jpg DSC_4330.jpg DSC_4385.jpg DSC_4388.jpg DSC_4390.jpg

이도백하 주변의 시골마을 풍경
-- 쭉쭉뻗은 소나무를 미인송이라고 부름
-- 집집마다 텃밭을 가꿈

DSC_4333.jpg DSC_4335.jpg DSC_4336.jpg DSC_4339.jpg DSC_4341.jpg DSC_4346.jpg DSC_4350.jpg DSC_4364.jpg DSC_4368.jpg DSC_4370.jpg DSC_4371.jpg DSC_4373.jpg DSC_4376.jpg DSC_4379.jpg DSC_4381.jpg DSC_4383.jpg

맑은 날씨에 백두산 두 번째 등정에 도전

DSC_4397.jpg DSC_4399.jpg DSC_4402.jpg DSC_4403.jpg DSC_4404.jpg DSC_4405.jpg DSC_4406.jpg DSC_4407.jpg DSC_4409.jpg DSC_4411.jpg DSC_4415.jpg DSC_4423.jpg DSC_4428.jpg

맑은 날씨임에도 천지는 안개가 가득
-- 북적이는 산장 풍경. 상인들의 호객 소리가 시장을 방불
-- 두시간이나 기다렸지만 안개는 걷힐줄을 모름
-- 눈앞의 애꿎은 바위만 찍다가 내려옴
-- 아쉬운 마음에 산장에 걸린 사진을 카피
-- 싸늘한 날씨에 핫팬티 차림으로 올라온 우리 대학생들 대단

DSC_4433.jpg DSC_4434.jpg DSC_4435.jpg DSC_4436.jpg DSC_4439.jpg DSC_4440.jpg DSC_4441.jpg DSC_4444.jpg DSC_4447.jpg DSC_4448.jpg DSC_4449.jpg DSC_4457.jpg DSC_4460.jpg DSC_4469.jpg DSC_4470.jpg DSC_4475.jpg DSC_4482.jpg DSC_4485.jpg DSC_4491.jpg DSC_4492.jpg DSC_4494.jpg DSC_4506.jpg DSC_4509.jpg DSC_4514.jpg DSC_4518.jpg DSC_4522.jpg

주차장은 날씨가 이렇게 맑고 쾌청한데

DSC_4527.jpg DSC_4533.jpg DSC_4534.jpg DSC_4537.jpg DSC_4541.jpg DSC_4542.jpg DSC_4543.jpg DSC_4546.jpg DSC_4551.jpg DSC_4555.jpg DSC_4559.jpg

백두폭포는 비가 흩뿌리고 안개구름이 지나감
-- 그래도 먼발치에서나마 폭포의 모습을 본 것으로 위안을 삼고
-- 목단강까지 돌아갈 길이 멀어서 이만...

DSC_4562.jpg DSC_4564.jpg DSC_4565.jpg DSC_4568.jpg DSC_4569.jpg DSC_4575.jpg DSC_4577.jpg DSC_4579.jpg DSC_4581.jpg DSC_4588.jpg DSC_4593.jpg

강원도 식당에서 다시 점심식사

DSC_4600.jpg DSC_4602.jpg

벌꿀 쇼핑

DSC_4607.jpg DSC_4610.jpg DSC_4612.jpg DSC_4613.jpg DSC_4615.jpg

백두산 - 이도백하 - 안도 - 돈화 - 경박호 - 목단강까지 7시간
-- 드넓고 비옥한 만주벌판이 참 부럽다.
-- 청나라가 중국을 정복한 후 만주봉금 정책으로 무주공산이 된 만주
-- 두만강 건너 이렇게 좋은땅에 사람도 살지 않으니 우리 선조들이 너도나도 들어와 개척하고 사는 것이 당연
-- 갑자기 비포장길로 들어서는 운전사 아저씨.
-- 드넓은 초원에 말과 소를 방목
-- 석양에 물든 경박호를 차창으로 보았지만 사진은 남기지 못해 아쉬움

DSC_4617.jpg DSC_4620.jpg DSC_4622.jpg DSC_4627.jpg DSC_4629.jpg DSC_4631.jpg DSC_4638.jpg DSC_4643.jpg DSC_4648.jpg DSC_4651.jpg DSC_4665.jpg DSC_4667.jpg DSC_4670.jpg DSC_4675.jpg DSC_4678.jpg DSC_4692.jpg DSC_4694.jpg DSC_4697.jpg DSC_4700.jpg DSC_4702.jpg DSC_4705.jpg DSC_4714.jpg DSC_4727.jpg DSC_4732.jpg DSC_4735.jpg DSC_4737.jpg DSC_4741.jpg DSC_4756.jpg DSC_4764.jpg DSC_4776.jpg DSC_4779.jpg DSC_4780.jpg DSC_4784.jpg